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루브리컨츠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첨부파일 정보 제공
제목

단체판 아너 소사이어티인 나눔리더스클럽 첫 제정


SK이노베이션, ‘기업부문 나눔리더스클럽 1호’로 선정돼
날짜 2017-06-20
내용  전 구성원이 참여하는 11년째 계속 ‘1인 1후원계좌’, 자원봉사 진정성 인정 평가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김준, www.SKinnovation.com)이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새롭게 제정한 나눔리더스클럽(Giving Leaders Club)에 ‘기업 봉사 모임 1호’ 회원으로 선정됐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모임, 단체들의 기부 및 사회공헌 활동을 독려하기 위해 올해 나눔리더스클럽을 처음으로 결성했다. 나눔리더스클럽은 아너 소사이어티의 단체(또는 모임) 버전으로, 기부 및 지역 사회공헌 문화에 기여한 기업 봉사모임이나 사회공익 단체 등을 회원으로 선정한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007년부터 개인 고액기부 문화를 육성하기 위해 아너 소사이어티 클럽을 운영, 1억 원 이상 기부자들을 회원으로 받아들여 영예를 안겨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SK이노베이션은 ‘이해관계자의 행복 추구’라는 경영 철학 하에 전 구성원이 자발적으로 기부와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 기업들의 사회공헌에 모범이 되어 왔다”며, “구성원들의 사회공헌 진정성을 평가하고, 전 구성원이 나눔 활동의 리더로써 성장할 수 있도록 나눔리더스클럽 1호로 선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리더스클럽 1호 공동 가입식’에는 SK이노베이션 사회공헌을 담당하고 있는 임수길 홍보실장외에도 구성원들 대표하여 이정묵 SK이노베이션 노조위원장이 SK이노베이션을 대표해 참석했다. SK이노베이션은 구성원을 대표하여 노조위원장이 참석한 것은 기부와 사회공헌 활동이 SK이노베이션 고유의 기업문화로 자리잡도록 노사 구분 없이 노력하겠다는 의지라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은 2007년 이후 전 사업장 구성원을 대상으로 ‘1 1후원계좌’ 기부 활동을 진행해왔다. 경영환경이 심각하게 악화되었던 2014, 2015년에도 중단된 적이 없을 정도로 진정성을 갖고 있는 나눔 캠페인이다. 2017년 기준 전 구성원의 40% 정도인 24백명이 동참해 사상최고 액수인 37천만원을 달성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SK이노베이션은 실적개선으로 구성원들이 나눔에 앞장서겠다는 의지가 커진 것도 있지만, 최태원 회장 등 그룹 최고 경영진들이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하고 사회적가치 제고를 위한 정관변경 등 그룹 문화가 바뀌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1 1후원 계좌는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액수를 정해 매달 월급의 일부를 기부함에 의의가 있다”며, “전사적인 자원봉사인 발달장애아동과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한 자원봉사도 전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연 2~3회씩 진행하고 있다”며 나눔리더스클럽 1호 기업으로 선정된 배경을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에너지화학 분야의 글로벌 일류기업에 맞는 사회공헌 및 기부문화를 조성하는 것이 딥 체인지 2.0의 출발선”이라며“약육강식의 아프리카 초원에서는 주변과의 조화가 중요한 만큼, 전 구성원이 사회적가치 제고를 위해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